광주시립미술관 국제교류 재개 보도자료 > 뉴스레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레터

뉴스레터


광주시립미술관 광주시립미술관 국제교류 재개 보도자료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085회 작성일 22-07-14 13:57

본문

움츠러든 국제교류 다시 시작하기 위해 기지개를 펴다

 

광주시립미술관 국제교류프로그램 재개

○ 광주시립미술관(관장 전승보)은 2022년 초부터 예기치 않은 코로나 바이러스 습격으로 한동안 중단되었던 작가지원을 위한 국제교류를 재개한다.

○ 2020년 코로나확산을 막고자 엄격한 방역으로 해외 입출국이 제한되면서, 2년 6개월 넘게 움츠렸던 국제교류 프로그램이 기지개를 펴기 시작했다. 광주시립미술관은 현재 독일 뮌헨과의 교류를 다시 추진하여 7월부터 9월까지 약 3개월간 지역작가를 파견한다.

○ 파견작가는 설치와 미디어를 결합하는 지역 중견작가인 정운학 작가로, 다양한 빛과 색채가 연출되는 조형물을 통해 사물과 빛을 연결시키는 독특한 작업세계를 선보여 왔다. 2020년 뮌헨 레지던시 파견 작가로 선정되었으나, 코로나 상황으로 2년여 연기되었다가 지난 12일 출발했다. 이번 국제교류 재개가 각별한 이유는 해외 교류의 지속된 잠정중단을 벗어나 점차 그 활기를 되찾을 수 있는 첫 단계이기 때문이다.

○ 뮌헨시와 협업하여 파견하는 장소인 빌라 발트베르타(Villa Waldberta)는 뮌헨시 예술인 레지던시 프로그램에 속한 곳으로, 시각예술, 음악, 퍼포먼스 등 다방면의 예술인이 머무르면서 활동을 펼칠 수 있는 공간이다.

○ 이번 파견을 시작으로, 광주시립미술관에는 독일 뮌헨시 선정 작가인 로렌츠 마이어(Lorenz Mayr)가 오는 11월부터 12월까지 광주시립미술관 국제레지던시에 입주하면서 광주작가들과 교류하게 된다. 국제교류 프로그램은 시립미술관과 해외기관이 상호협력하고, 서로 선발작가를 파견하여 입주 기간 내 다른 작가들과 교류 및 활동하여 국제적인 작가로서 역량을 키워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오고 있다.

○ 현재 독일만 재개된 상황이나, 광주시립미술관은 가능할 경우 내년부터 독일과 더불어, 기존 교류국가인 대만과 다시 재개할 수 있도록 꾸준히 소통하고 있다. 또한 리투아니아 등 새로운 국가의 기관과 연계하여 교류프로그램의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 전승보 광주시립미술관장은 “여전히 조심스럽긴 하지만 상황이 조금 더 안정적인 뮌헨시의 적극적인 요청과 지역작가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뮌헨 파견을 하게되었다.”면서 “향후 중국을 포함한 유럽지역과 미국 등 다양한 지역에 작가 파견 및 창작지원을 확대하기 위하여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 광주국제문화교류협의회
  • 대표 : 조상열
  •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29-5(고운하이츠, 2층)
  • Tel. 062-461-1500(대표번호) | Fax. 062-674-6560
  • E-mail : gcce21@naver.com
Copyright © HCCE All rights reserved.